메뉴 건너뛰기

경희청정한의원

청정노하우

청정노하우

Bed wetting is very common among kids.

CLEAN CLINIC’S KNOW-HOW

우리 속담에 ‘세 살 버릇 여든간다“는 말이 있습니다.
세 살 버릇에는 밤에 소변이 마려우면 저절로 잠에서 깨는 버릇도 포함됩니다.
야뇨증의 원인을 한마디로 표현하면 ’恐傷腎‘(공산신)입니다.
공포가 소변을 제 때에 보게하는 기능을 손상시킨다는 의미입니다.

두세살 경에 아이가 엄마와 떨어져 있는 환경이나 놀라고 무서운 상황 등에 자주 노출되어 공포에 떨게되는 빈도가 잦으면 소변이 마려울 때 잠에서 깨는 뇌의 각성수준이 저하되어 야뇨증이 됩니다.

각성수준 향상에 방해가 되는 아이의 생활을 개선할 수 있게 도와드리고, 동시에 아이의 체질과 ‘각성수준 저하도’에 맞는 약재로 각성수준을 눂여주는 것이 저희 경희청정한의원에서 야뇨증을 치료하는 노하우입니다.

위로